:::: 소설가 조양희의 웹페이지 ::::
Home
 
  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Today : 26  Yesterday : 26  Highest : 119  Total : 79,667
아이디/비밀번호찾기
   
  Guest Book
Profile Publication news Link blog
       
 
작성일 : 10-01-16 04:52
2007년 <엄마의 쪽지 편지>
 글쓴이 : 관리자
조회 : 2,949  

엄마의 쪽지 편지 (도서출판 창해) 출간. 판매중.

10여 년만에 재출간되었다고 해도 이 책이 지닌 '엄마의 사랑은 변함없다'라는 평범한 진리는 달라지지 않는다. 그래서 우리는 이 책을 통해 시간과 공간을 뛰어넘어 변함없는 엄마의 사랑을 확인할 수 있으며, 마음에 울림을 주는 감동을 얻을 수 있다.

나아가 하루도 거르지 않고 쪽지 편지로 세 아이와 진정한 대화를 시도하는 저자의 모습을 통해 자녀를 향한 사랑의 모범을 배우게 된다. 또한 자녀가 세상을 바라보는 옳고 바른 관점을 갖도록 인도하는 방법도 익힐 수 있다. 초등학교 5학년 1학기 국어 교과서에 실린 내용도 수록했다.

목차;
작가의 말
1. 도시락 우체부
2. 니들 몸은 다 내가 만들었다구
3. 우리 몸은 작은 우주
4. 엄마 커피 잔이랑 친구할래?
5. 머리 굵은 아이들의 개똥철학
6. 엄마도 외로울 때가 있단다
7. 밤새 쑥쑥 크는 아이들
8. 사랑해, 이 말밖에

본문 중;
생명이 잉태되는 순간부터 나에게 찾아온 전혀 다른 인격체처럼 존중해줘야 한다는 걸 알면서도 자꾸만 틀에 박힌 우리 규범에 맞춰야 한다고 나 자신에게 강요한다. 아이가 이 괴상한 규범에 나보다 더 울고 보채진 않았을까……. --- p.24

가족에게 사랑을 베푸는 건 쉬운 일이지만 다른 사람에게도 가족에게 하는 것처럼 사랑을 베푸는 건 위대한 일이란다. 우리가 먼저 실천해보자꾸나. --- p.53

아이들에게 우리 몸의 신비한 조화를 가르쳐주는 것이 자연을 아는 첫걸음이라 생각했다. 우리가 화장실에 가는 것처럼 신비한 일은 없다고 누누이 일렀다. --- p.82

아름다운 빛과 바람, 파란 하늘과 대화하면서 집으로 오렴. 나무에게 행복하라고 속삭여주고. 참, “이건 내 나무다” 하고 정해놓았니? 매일 스치고 지나올 때마다 쓰다듬어주고 얘기해주기야. --- p.109

자기가 하고 싶은 것만 한다면 쓸모없는 사람으로 자라게 돼. 우리에게 필요한 사람이 되려면 남들이 하기 싫은 일거리도 잘하는 사람이 되어야겠지? --- p.143

제트기, 점보기, 콩코드 여객기, 로켓, 우주선에 이르기까지 독수리보다 더 높이 날게 된 힘의 근원은 ‘할 수 있다’는 신념...생명이 잉태되는 순간부터 나에게 찾아온 전혀 다른 인격체처럼 존중해줘야 한다는 걸 알면서도 자꾸만 틀에 박힌 우리 규범에 맞춰야 한다고 나 자신에게 강요한다. 아이가 이 괴상한 규범에 나보다 더 울고 보채진 않았을까……. --- p.24

가족에게 사랑을 베푸는 건 쉬운 일이지만 다른 사람에게도 가족에게 하는 것처럼 사랑을 베푸는 건 위대한 일이란다. 우리가 먼저 실천해보자꾸나. --- p.53

아이들에게 우리 몸의 신비한 조화를 가르쳐주는 것이 자연을 아는 첫걸음이라 생각했다. 우리가 화장실에 가는 것처럼 신비한 일은 없다고 누누이 일렀다. --- p.82

아름다운 빛과 바람, 파란 하늘과 대화하면서 집으로 오렴. 나무에게 행복하라고 속삭여주고. 참, “이건 내 나무다” 하고 정해놓았니? 매일 스치고 지나올 때마다 쓰다듬어주고 얘기해주기야. --- p.109

자기가 하고 싶은 것만 한다면 쓸모없는 사람으로 자라게 돼. 우리에게 필요한 사람이 되려면 남들이 하기 싫은 일거리도 잘하는 사람이 되어야겠지? --- p.143

제트기, 점보기, 콩코드 여객기, 로켓, 우주선에 이르기까지 독수리보다 더 높이 날게 된 힘의 근원은 ‘할 수 있다’는 신념이었어. 신비스럽지? 자신감 가져. --- p.165

여자 물건 남자 물건 따지지 말자. 잔 다르크는 처녀의 몸으로 군대를 이끌고 전쟁터에 나갔단다. 남자도 요리사, 재단사, 간호사가 될 자격이 있으니 꼭 여자다 남자다 하고 선 긋지 말거라. 응?  --- p.207


인터넷 교보문고
http://www.kyobobook.co.kr/product/detailViewKor.laf?ejkGb=KOR&mallGb=KOR&barcode=9788979197761&orderClick=LAH


 
   
 



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Copyright ⓒ www.choyanghee.com . All rights reserved.